춘천시 공공·관광형 승마장 이달말 개장

강원 춘천시가 추진 중인 “공공승마장”이 이달 말부터 운영에 들어갑니다.

춘천시는 국비 등 40억원을 들여 지난해 6월 착공한 승마장 조성사업이 현재 주변 마무리 공사 중이어서 이달 말 준공키로 했습니다.

새 승마장은 송암스포츠타운 뒷산인 향로봉 자락 “하늘정원” 2만여㎡ 터에 들어섰습니다.

춘천시가 의암호 명소화사업인 삼각관광벨트 계획에 따라 삼천동 수변에 있던 승마장을 이전, 확대 조성한 것입니다.

특히 일반인도 쉽게 이용하도록 공공, 관광형 승마장으로 만들어졌습니다.

실내, 실외, 원형마장 등 체험 3개 시설과 마방 및 관리동을 갖추고 있습니다.

어린이와 가족 체험객을 위한 동물농장과 교육 프로그램 등이 운영됩니다.

사용료도 저렴해 승마 체험의 경우 성인 1회 20분에 2만원, 청소년은 1만5천원입니다.

승마장 운영은 춘천도시공사가 맡습니다.

춘천시는 시범 운영 후 향로봉 일대에 산악승마 코스를 개설할 예정입니다.

또 의암호 물레길 카누, 요트 체험, 서면 어린이글램핑장과 연계한 체험관광상품도 계획하고 있습니다.

한편, 춘천시는 공익성을 높이고 승마 저변 확대를 위해 유소년 승마단도 운영합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