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112에 범행예고, 이웃 살인미수

부산 사하경찰서는
112에 범행을 예고한 뒤,
이웃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60살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입니다.

A 씨는 어제(14) 오전
부산 감천동의 한 길에서
이웃인 50살 B씨가 자신의 물건을
훔쳐갔다고 오해해 112에 전화를 걸어 범행을 예고한 뒤, B씨를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