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열 차단 페인트로 여름을 시원하게…울산시, 쿨루프 조성

울산시가 건물 옥상에 태양열 차단 페인트를 입히는 “쿨루프”(Cool Roof, 시원한 지붕) 조성사업을 벌입니다.

옥상에 흰색 열 차단 페인트를 칠하면 건물에 흡수되는 열이 감소, 실내온도를 낮춰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습니다.

또 도시 열섬현상이 완화하고, 냉방 에너지 절감으로 온실가스 배출이 줄어 지구 보호에 도움이 됩니다.

시는 올해 3천만원을 투입해 6월 말까지 문수실버복지관과 경로당 36곳 등 총 37개 건물에 페인트를 칠합니다.

시는 16일 문수실버복지관에서 김기현 시장과 울산그린리더협의회 회원, KCC 임직원 등 50여 명이 참여해 첫 시공을 했습니다.

이 사업은 푸른울산21환경위원회 산하 울산시그린리더협의회가 주관하고 KCC가 후원합니다.

울산시 관계자는 “쿨루프를 시공하면 폭염 때 건물 실내온도를 평균 5∼10도 이상 줄일 수 있다”며 “에너지 절약과 환경보호, 시원한 여름을 보내도록 이 사업을 매년 확대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