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시우, 몸 관리 위해 일정조정

미국프로골프(PGA)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 최연소 우승을 차지한 김시우가 몸 관리를 위해 대회 출전을 취소하고 휴식을 취하기로 했습니다.

미국의 골프 전문매체 골프채널은 16일(한국시간) 김시우가 이번 주에 열리는 AT&T 바이런 넬슨 대회 출전을 취소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김시우는 성명을 통해 “완벽한 몸 상태로 남은 시즌을 소화하기 위한 예방조치를 취하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지난 시즌 허리를 다친 김시우는 올해 초 허리 통증으로 부진했지만 현재 완치한 상태입니다.

김시우는 텍사스주 댈러스의 집에서 휴식을 취한 뒤 다음 달 1일 개막하는 메모리얼 토너먼트에 출전할 계획입니다.

김시우는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에서도 마사지사를 따로 고용해 몸을 관리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