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상에서 가장 유명한 운동선수 호날두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가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운동 선수에 뽑혔습니다.

미국 스포츠 매체 ESPN 분석 책임자 벤 알라마르는 31일 소셜 미디어 팔로워수, 인터넷 검색 인기도, 스폰서십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100명의 운동 선수를 선정했습니다.

소셜 미디어는 지난달 기준으로 페이스북과 트위터, 인스타그램의 팔로워수를, 인터넷 검색 인기도는 구글을 이용했습니다. 연봉은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은퇴한 선수들은 이번 조사에 들어가지 않았습니다.

호날두는 이번 조사에서 1위를 차지하며 지구상에서 가장 유명한 운동 선수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호날두는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각각 1억1천810만명과 9천300만명에 달했습니다. 트위터도 5천40만명이었습니다. 스폰서십은 3천200만 달러(360억원)였습니다.

호날두는 스폰서십은 다른 주요 선수들에 비해 적었지만, 총 2억6천100만명에 이르는 팔로워가 압도적이었습니다.

2위는 미국프로농구(NBA) 스타 르브론 제임스(클리블랜드)가 차지했습니다.

그는 스폰서십은 5천500만 달러(약 618억)로 호날두를 능가했지만, 페이스북(2천260만명)과 인스타그램(2천850만명), 트위터(3천440만명) 팔로워는 호날두에 미치지 못했습니다.

3위는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였습니다. 메시는 2천800만 달러(315억원)의 스폰서십에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각각 8천660만명과 6천510만명이었습니다. 트위터 계정은 없었습니다.

4위는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가 차지했습니다. 페더러는 스폰서십(6천만달러·674억원)이 가장 많았습니다.

5위는 골프 필 미켈슨, 6위는 축구 네이마르(바르셀로나), 7위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가 차지했습니다.

케빈 듀랜트(골든스테이트)와 테니스 라파엘 나달이 그 뒤를 이었고, 타이거 우즈는 10위에 그쳤습니다.

100명 중 종목별로는 축구 선수가 38명으로 압도적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농구는 13명, 골프는 11명, 테니스 10명, 미식축구 8명 순이었습니다.

20개 종목 선수들이 포함됐는데, 야구나 하키 선수는 없었습니다.

성별로는 남자선수 92명, 여자선수 8명이었습니다. 여자선수 중에는 UFC 론다 로우지가 16위로 가장 높은 순위를 차지했습니다.

국적별로는 미국이 35명으로 가장 많았고, 브라질이 9명으로 두 번째였습니다. 독일은 7명, 영국은 5명에 달했습니다.

인도의 크리켓 스타 비랏 콜리와 마헨드라 싱 도니가 각각 13위와 15위에 랭크돼 눈길을 끌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