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여자기전 한국제지 여자기성전 생긴다

한국기원은 국내 최대 여자바둑대회인 “한국제지 여자기성전”을 창설한다고 2일 밝혔습니다.

한국제지가 후원하는 이 대회는 국내 여자 개인전 중 최대인 1억5천만원 규모로 열립니다. 우승 상금은 3천만원입니다.

한국기원 소속 여자프로기사 57명은 물론 아마추어 여자 선수들에게도 출전 기회를 부여할 예정입니다.

한국제지 여자기성전은 오는 8월 아마추어 선발전을 시작으로 12월 결승 3번기까지 5개월간 각축전을 벌입니다.

오는 8일 오전 11시 30분 서울 한국제지 본사 사옥에서 조인식이 열립니다. 이 자리에는 이복진 한국제지 대표이사, 한국기원 송필호 부총재와 유창혁 사무총장 등 50여 명이 참석합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