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잡한 재래시장서 노인 지갑 상습 소매치기 60대 구속

혼잡한 재래시장에서 노인의 지갑을 상습적으로 훔친 60대가 경찰에 덜미를 잡혔습니다.

부산 북부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M 씨를 구속했다고 15일 밝혔습니다.

M 씨는 지난 3일 오전 10시 57분쯤 부산 북구 구포시장에서 L 씨의 가방 안에 있던 지갑 등 5만원 상당의 금품을 몰래 꺼내는 등 같은 장소에서 올해 1월 13일부터 3차례 8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M 씨는 손님으로 혼잡한 틈을 이용해 장을 보러 온 노인의 뒤로 접근해 범행을 저질렀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