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백화점 환풍구 통로로 8세 어린이 추락해 숨져

조회수24.12K의견0

17일 오후 4시 30분쯤 부산 해운대구의 한 백화점 10층 옥외공원 내 기계실 환풍구 통로로 A군이 떨어져 숨졌습니다.

A군은 옥외공원에서 친구들과 술래잡기를 하다가 기계실 안으로 들어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해당 백화점의 한 관계자는 “기계실까지 가는 30m 길이의 통로 앞에 높이 1m가량의 목책으로 막아두었는데 A군과 친구 3명이 목책을 넘어 들어갔다”면서 “해당 통로는 시설관리 직원들만 주로 이용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당시 옥외공원에는 부모들도 함께 있었지만, 사고를 막지는 못했습니다.

경찰은 A군의 추락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또 백화점 시설안전팀을 불러 시설물 관리 소홀 여부 등을 수사하고 있습니다.[보도정보센터]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