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광역시
※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1098일의 고백

조회수969의견0

모든 이들이 꿈을 이루는 행복도시
누구도 소외됨이 없는 따뜻한 도시
바로, 부산의 모습입니다.

시민이 있어 꿈꿀 수 있었고
시민이 있어 더 높이 날 수 있었습니다.

민선 6기 1098일은
시민과 함께 한 행복한 여정이었습니다.

본 콘텐츠는 KNN 멤버로 가입한 외부사용자가 직접 업로드 한 것으로 KNN과 어떠한 제휴관계도 없습니다.

프로그램:

부산광역시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