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 날씨 7월6일(목)

(메인)
맑고 보송보송한 날씨가 그리워지는 요즘입니다. 지금 부산,경남 대부분 지역에 비가 오고 있는데요, 내일도, 오후까지는 장마전선이 지나면서 장맛비가 내리겠고, 밤에는 소강상태를 보이겠습니다. 내일까지 예상강수량은 최고 80mm, 남해안의 많은 곳은 100mm 이상입니다.

(메인2)
하동에는 호우주의보도 발효중인데요, 시간당 30mm 이상의 폭우가 쏟아지면서 내일 아침을 기해서는 거제와 고성 등 남해안지역에도 호우 특보가 발효되겠습니다.

(구름)
현재 장마전선이 점점 올라가면서 남부와 충청을 중심으로 비가 오고 있습니다.

(전국)
장맛비가 확대되면서 폭염주의보는 대부분 해제가 됐습니다. 또, 오늘 밤부터 내일 아침사이에 해안과 내륙 곳곳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습니다.

(서부경남)
경남지역 내일 아침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게 출발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중부경남)
한 낮 기온이 오늘보다 낮아지긴 하겠지만, 내륙의 낮기온은 29도까지 오르겠고, 창원과 거제의 낮 기온도 27도까지 오르겠습니다.

(부산권)
부산의 한 낮 기온 26도로 오늘보다는 낮겠는데요, 공기중의 습도가 높아서 불쾌지수는 높겠습니다.

(해상예보)
바다의 물결은 전해상에서 비교적 잔잔하게 일겠습니다.

(중기예보)
이번 주말까지는 야외활동 계획은 잠시 접어두시는 게 좋겠습니다. 다음주 초반까지는 장맛비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