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 교육부 사회 맞춤형 교육과정 지원사업 선정

조회수383의견0

울산대학교는 교육부의 사회 맞춤형 교육과정 모듈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10일 밝혔습니다.

이 사업은 교육부가 기업과 대학 간 인력 수급 미스매치를 해소하고 지역산업 수요에 맞는 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것입니다.

울산대는 현대중공업-중공업 융합기술공학과와 현대자동차-자동차 융복합 전문인력 양성과정 등 2개 모듈을 지원했고, 모두 최고 지원액(건당 1억5천만원, 총 3억원)에 선정됐습니다.

울산대는 이 사업을 통해 자동차·조선 분야 인력 양성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합니다.

또 기업이 요구하는 실험실습 기자재 등을 확보해 내실 있는 인력 양성 프로그램도 추진합니다.

조홍래 울산대 산학협력 부총장은 “지역 경기 불황으로 조선과 자동차 분야의 안정적 인력 확보에 어려움이 있다”며 “이번 사업 선정을 계기로 지역 유일의 종합대학으로서 사회책임형 산학협력 책무를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보도정보팀]

프로그램:

경남투데이,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