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신고리 5·6호 일시 중단 결정에 주민 반발

조회수409의견0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이 14일 오전 이사회를 열어 신고리 5·6호기 건설 일시 중단 결정을 내리자 울주군 원전 인근 주민들이 즉각 반발하고 나섰습니다.

이상대 공사 중단 반대 범울주군민대책위원장은 “정부가 법에도 없는 원전 일시 중단을 결정하고, 한수원이 꼭두각시가 돼 의결했다”며 비판했습니다.

이 위원장은 “노조와 주민이 반대하니 이사회가 숨어서 결정했다”며 “한수원 측 진의를 파악하고, 의결 무효 등을 위한 법적 검토를 할 것이다”고 밝혔습니다.

주민대책위는 이날 경주 한수원 본사로 찾아가 이관섭 사장 면담 등을 요청할 예정입니다.
[보도정보팀]

프로그램:

경남투데이,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