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울산역에서 지역 특산품 구매하세요 판매장 개장

조회수709의견0

울산시와 한국철도공사부산경남본부는 18일 KTX울산역에서 울산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특산품 판매장 운영 업무협약(MOU)를 체결했습니다.

판매 품목은 한국 대표 먹거리 샴페인 복순도가, 13년 전통의 수제맥주 트레비어, 울산배를 재료로 한 소월당배빵, 고래를 모티브로 만든 빵 단디만주, 전국에서 해가 먼저 뜨는 간절곶의 상징성을 담은 간절곶해빵, 반구대암각화의 고래 문양을 형상화한 고래초콜릿, 울산고래빵 등입니다.

시는 앞으로 판매 품목을 추가한다는 계획입니다.

특산품 판매장은 KTX울산역 1번 출구 옆에 설치돼 오전 6시부터 밤 10시까지 운영됩니다.

지역 전통제조업 및 청년창업가로 구성된 울산관광특산품 협동조합이 맡아 내년 12월까지 한시적으로 문을 엽니다.

시는 지난 1월 25일부터 2월 7일까지 설 연휴에 지역 특산품 임시 판매장을 운영해 하루 평균 500만원 정도의 수익을 낸 바 있습니다.
[보도정보팀]

프로그램:

경남투데이,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