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 보며 독서를 창원 용지호수공원에 도서관 생긴다

조회수691의견0

경남 창원시민들이 즐겨찾는 용지호수공원에 호수를 바라보며 책을 볼 수 있는 야외도서관이 생깁니다.

창원시는 현대BNG스틸로부터 기탁을 받아 호수공원 야외도서관을 오는 9월 문을 연다고 20일 밝혔습니다.

창원국가산업단지에 본사와 공장을 둔 현대BNG스틸은 사회공헌사업으로 아동도서, 문학, 교양 서적을 중심으로 책 1천300권을 갖춘 도서관을 기탁합니다.

도서관은 호수공원 잔디광장에 컨테이너 형태로 설치됩니다.

바닥면적 72㎡ 규모인 도서관엔 10여명 정도가 앉아서 책을 볼 수 있습니다.

창원시는 야외도서관에서도 책을 대출할 수 있도록 운영할 예정입니다.
[보도정보팀]

프로그램:

경남투데이,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