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도시철도 미남역에 안전산업 창업 특화구역 조성

부산 도시철도 4호선 미남역에 안전산업 창업 특화구역이 조성됩니다.

부산시는 오는 21일 오전 11시 부산시청에서 부산교통공사, 부산테크노파크와 함께 3자 업무협약을 하고 미남역 지하상가에 “안전산업 창업 특화구역”을 조성한다고 20일 밝혔습니다.

미남역 안전산업 창업 특화구역은 창업보육 기능뿐 아니라 안전산업 분야 전시·판매·홍보 기능을 병행합니다.

올해 하반기부터 미남역 상가시설을 리모델링해 창업보육실, 회의실, 교육실 등 기반시설을 갖추고 안전산업 분야 창업기업을 발굴, 유치할 예정입니다.

부산시는 안전산업 창업 특화구역을 부산지역 안전산업 분야 거점으로 육성하기 위해 “BSI-Zone”(Busan Safety Industry Zone)으로 브랜드화하고 지역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도록 할 예정입니다.
[보도정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