찜통더위 언제까지 경남 7개 시·군 폭염주의보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면서 26일 경남 7개 시·군에 폭염주의보가 발효됩니다.

창원기상대는 이날 오전 11시부터 진주 등 경남 7개 시·군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기상대는 이날 경남지역 낮 최고기온이 33도까지 오를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지역별 기온을 살펴보면 오전 9시 기준 밀양 30.1도, 거제 29.6도, 양산 29도, 김해 28.7도, 의령 28.5도, 창원 27.8도 등을 보였습니다.

기상대는 남해에서 동진하는 고기압 영향으로 날씨가 더워졌다고 설명했습니다.

기상대 관계자는 “이번 주 토요일 비가 예보됐으나 무더위에 큰 영향은 주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며 “충분한 수분섭취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보도정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