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봉사단, 캄보디아에 사랑 전했다 첫 해외봉사

조회수942의견0

경남 창원시가 봉사단체와 손잡고 아시아 저개발국가 돕기에 나섰습니다.”

창원시는 지난 24일부터 27일까지 캄보디아 따께오주에서 시청 공무원들이 창원시 민간봉사단체 “셰어핸즈”(Share Hands)와 함께 봉사활동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셰어핸즈 회원 7명, 창원시 공무원 2명, 김영미 창원시의회 등 10명이 참여했습니다.

창원시는 지난 6월 사단법인 지구촌공생회, 셰어핸즈와 해외봉사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협약에 따라 첫 해외봉사국으로 캄보디아를 찾았습니다.

봉사단은 창원시청 공무원들이 서랍속에 있던 동전을 모아 마련한 230만원, 창원시와 진해 자은초등학교 학생과 교사, 학부모들이 모은 의류·운동화·학용품 등을 현지에 전달했습니다.

봉사단은 또 현지 학교 담장에 벽화를 그리고 강강술래, 제기차기, 한복 등 한국전통문화를 소개했습니다.

창원시는 캄보디아와 인연이 깊습니다.

국제교육도시연합 상임이사 도시인 창원시는 공적개발원조사업의 하나로 2013년 캄보디아 다께오주에 유치원, 도서관, 보건소 등을 갖춘 국제교육협력센터를 지어 선물하고 매년 운영비 일부를 지원합니다.

지난 4월에는 창원시와 캄보디아 프레아 시아누크(Preah Sihanouk)주가 우호협력도시 협약을 체결했습니다.
[보도정보팀]

프로그램:

경남투데이,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