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해커 활약 NC 완승, 롯데 패

프로야구 NC가 대구에서 열린
삼성과의 원정 경기에서 7대0으로
완승했습니다.

NC 선발 에릭 해커는 6과 3분의 2이닝
동안 탈삼진 7개 등 무실점으로 3년
연속 시즌 10승을 달성했으며, 타선에서는 박민우의 시즌 첫 홈런, 박석민의 적시타 등의 활약으로 힘을 보탰습니다.

롯데는 사직에서 열린 한화와의
홈경기에서 전준우가 개인 통산
두번째 그라운드 홈런으로 활약했지만
불펜진의 부진 등으로 3대 6 뼈아픈
패배를 기록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