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밴드중2다…부산 중학생 여름바다 락 페스티벌

개성 만점의 중학생 밴드가 부산 여름 바다를 뜨겁게 달굽니다.

부산시는 제22회 부산바다축제 정규 프로그램의 하나로 “부산 중딩 樂 페스티벌, 우리는 밴드중2다”를 오는 3일 오후 7시 30분 광안리해수욕장 특설무대에서 연다고 1일 밝혔습니다.

부산 중딩 樂 페스티벌은 지난해 처음 열려 현장 관람객 1천여 명, 인터넷 생방송 시청 1만2천여 명 등으로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올해 페스티벌 주인공은 화명중 “화명밴드동아리”, 만덕중 “엑스칼리버”, 석포여중 “D.M.F”(Dear My Friend), 백양중 “레고밴드”, 동의중·덕명여중 “무아르”(Muar) 등 5개 팀입니다.

각 밴드는 10분씩 자유로운 구성으로 무대를 꾸밀 예정입니다.

부산시는 지난달 부산 지역 중학생 밴드를 대상으로 연주 동영상(11개 팀)을 신청받아 인터넷 투표와 전문가 심사를 거쳐 5개 팀을 선발했습니다.

7월 3일부터 9일까지 실시한 인터넷 투표에는 모두 2천786명(중복투표 불가)이 참여해 높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부산시는 인터넷방송 바다TV(badatv.busan.go.kr)와 유튜브, 유스트림, 카카오TV, 아프리카TV 등에서 페스티벌 모든 과정을 생방송 합니다.

[보도정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