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어린이집서 팔 빠졌다” 원생 학대 여부 조사

부산의 한 어린이집 원생이 교사 탓에 팔이 빠지는 등 학대를 당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지난달 어린이집 교사가 2살 A양의 팔을 들어 팔이 빠지고,물을 일부러 주지 않는 등 학대를 주장하는 CCTV가 제출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A양은 현재 심리치료를 받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