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난삼아…한밤 길가 여성에 캡사이신 쏘고 날달걀 던져

오토바이에 탄 채로 새벽 길가는 여성들에게 캡사이신을 쏘고 날달걀을 던진 혐의로 20대 남성 3명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공동상해 혐의로 A씨 등 2명의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B 씨를 입건할 방침이라고 16일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10일 오전 2시쯤 부산 부산진구 양정동 한 식당 앞에서 오토바이를 타고 가며 여성 행인 2명에게 캡사이신을 넣은 소주를 물총에 넣어 쏘고 날달걀을 던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5분 뒤 부산 연제구 거제동에 있는 한 식당 앞에서도 다른 여성 2명에게 캡사이신을 섞은 소주를 물총으로 쏘고 날달걀을 던진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범행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화면을 분석해 이들의 신원을 특정하고 지난 15일 검거했습니다.

이들은 경찰 조사에서 “날씨도 덥고 잠도 안 와서 장난으로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동기, 비슷한 범행을 더 했는지 조사하고 있습니다.

[보도정보팀]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