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상반기 가계대출 증가세

주택 담보대출이 늘어나면서
부산지역 가계대출 잔액이 58조원을 넘어섰습니다.

한국은행 부산본부는
올해 6월 말 현재 부산지역 가계대출 잔액은 58조 4천 91억원을 기록했으며
올해 상반기 증가액은 2조8천342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 2조7천604억원보다 많았다고 밝혔습니다.

가계대출 증가는 주택담보대출의 영향이 큰 것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