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서 현금 3차례 120만원 슬쩍 20대 알바생 검거

심야에 편의점에서 아르바이트하면서 3차례에 걸쳐 현금 120만원을 훔친 혐의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영도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A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8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달 28일 0시 14분쯤 부산 영도구의 한 편의점에서 업주가 잠시 자리를 비운 틈을 이용해 계산대에 있던 현금을 몰래 꺼내 가는 등 3차례 120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돈이 자꾸 없어진다는 업주의 신고를 받고 편의점에 설치된 폐쇄회로TV(CCTV)를 분석해 아르바이트생인 A 씨가 범행하는 장면을 포착했다고 밝혔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