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세계로보 월드컵 창원서 열린다

2019년 세계로보 월드컵이 경남 창원에서 펼쳐집니다.

경남도와 창원시는 2019년 8월 8일부터 16일까지 9일간 창원컨벤션센터와 마산로봇랜드에서 세계로봇축구연맹(FIRA)과 공동으로 “2019 FIRA 세계로보 월드컵 & 콘퍼런스”를 연다고 27일 밝혔습니다.

세계로보 월드컵에는 국내외 로봇 전문가 1천여 명이 참가해 로봇스포츠, 로봇미션수행, 드론미션수행, 청소년대회 등 4개 분야에서 열전을 벌입니다.

이 기간 청소년 캠프, 코리아 로봇페스티벌, 콘퍼런스 등 이벤트도 열립니다.

세계 첫 로봇 테마파크인 마산로봇랜드는 2019년 4월 개장합니다.

세계로봇축구연맹은 1995년 설립됐으며 51개 회원국을 두고 있습니다.

신종우 경남도 미래산업국장은 “이번 대회 유치는 4차 산업혁명 선도에 큰 역할을 하고, 경남 마산로봇랜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