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부산본부 중소기업 추석자금 1천억 공급

한국은행 부산본부는 운전자금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중소기업을 위해 1천억원 규모의 추석 자금을
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지원대상은 부산과 경남 김해, 양산에 있는 중소기업으로 업체당 최고 10억원까지 대출받을 수 있습니다.

한은 부산본부는 이번 조치로
지역 중소기업이 추석을 맞아
필요한 자금을 원활히 조달하고
금융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