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금융 지역기업에 추석 특별자금 1조원 공급

BNK금융지주[138930]는 4일 지역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해 총 1조원 규모의 “풍성한 한가위대출”을 출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자금은 BNK금융 주력 계열사인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을 통해 올해 11월 3일까지 시중에 공급된다. 4천억원을 신규 공급하고 6천억원에 대해 상환 기한을 연기하는 방식입니다.

창업기업, 장기거래 중소기업, 생계형 소상공인, 기술력 우수 중소기업 등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한 기업을 중심으로 우선 공급합니다.

BNK금융은 지역 중소기업의 금융비용 절감에 도움을 주기 위해 최대 1.0%까지 금리를 감면하기로 했습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