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항만공사, 런던 국제 해운콘퍼런스 참가해 적극 활동

울산항만공사는 11일부터 15일까지 영국 런던에서 열린 “2017 런던 국제 해운 콘퍼런스”에 참가했다고 밝혔습니다.

런던 국제 해운 콘퍼런스는 선사, 상품 트레이더, 보험·금융업, 용선업, 급유업, 항만 당국 등 세계 160개 관련 업계가 참가하는 세계적인 해운·물류 행사입니다.

항만공사는 세계 해운·물류·항만의 환경 변화와 동향 등의 정보를 수집하고, 이에 대응할 울산항 발전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이번 콘퍼런스에 참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항만공사는 또 런던에 있는 국제해사기구(IMO) 본사를 방문해 한국인 최초 사무총장인 임기택 사무총장을 만나 간담회를 했습니다.

항만공사는 국내 해운·항만 발전 방안과 양 기관의 협력관계 구축에 대해 논의했으며, 11월 울산에서 개최 예정인 “위험물 안전 및 해양오염 콘퍼런스”에 IMO 관계자를 초청하기로 했습니다.

항만공사 관계자는 “콘퍼런스에서 전문가들의 정보를 공유하고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이 정부가 국정과제로 내세운 “해운강국 건설”을 이행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