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간색 2층 버스 타고 창원시 관광지 둘러본다

경남 창원시내 관광지를 둘러보는 2층 시티투어 버스가 오는 22일부터 운행을 시작합니다.

창원시는 19일 시청 광장에서 시티투어 2층 버스 시승식을 개최했습니다.

창원시청을 출발한 2층 버스 2대는 창원광장∼용지호수∼창원의집∼창원컨벤션센터를 돌며 시민들에게 첫 선을 보였습니다.

창원시는 내년 “창원 방문의 해”를 앞두고 8억4천만원을 들여 독일 버스전문생산업체로부터 2층 버스 2대를 도입했습니다.

1층 17석, 2층 53석 등 모두 70명이 탈 수 있습니다.

훨체어 리프트가 있어 장애인도 휠체어에 탄 채 탑승할 수 있습니다.

빨간색이 기본인 2층 버스 외벽에는 벚꽃, 저도 연륙교, 마창대교 등 창원시를 상징하는 이미지를 그려넣었습니다.

정식 운행은 오는 22일부터입니다.

오전 9시 30분 창원중앙역을 출발해 용지호수공원∼창원의집∼시티세븐∼마산상상길∼머산어시장∼진해 제황산공원∼진해루∼창원중앙역 등 8개 관광지를 하루 5번 순환형으로 운행합니다.

매주 월요일, 설·추석 당일을 제외하고 하루에 5차례 운행합니다.

시티투어 해설사가 탑승해 창원시내 주요 관광지를 설명합니다.

버스내 영상을 통해 영어·일어·중국어 등 3개 외국어로 창원시와 주요 관광지를 소개합니다.

탑승요금은 성인 5천원, 청소년·군인·장애인·국가유공자·65세 이상 노인은 3천원입니다.

운행문의는 창원시시설관리공단.(☎ 055-712-0777)[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