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경남 절도범죄 검거율 절반 못미쳐

부산경남지역 절도범죄 가운데 절반정도는 허탕을 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국회의원실이 낸 최근 5년 동안의 절도범죄 검거율자료에 따르면 부산 지역 검거율은 49%,
경남 지역 검거율은 45.6%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전국평균 45.5%보다는 다소 높은 수준으로, 전북의 검거율이 가장 높고 서울이 가장 낮았습니다.

(진선미의원 사진 넣어주세요)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