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변 붉게 물들었네…창녕 백일홍 축제 22일 개막

경남 창녕군은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창녕군 남지읍 낙동강 둔치 체육공원 일원에서 “창녕 낙동강 백일홍 축제”를 연다고 20일 밝혔습니다.

백일홍이 펼쳐진 곳은 창녕군이 해마다 4월 유채꽃 축제를 여는 곳이다. 전체 14만㎡로 단일 면적으로는 전국 최대 규모입니다.

축제장에는 한반도 정원을 꾸미고 산책로 주변에는 코스모스와 해바라기 등 다양한 가을꽃도 가득하합니다.

대형 풍차와 원두막 등 다양한 조형물과 포토존을 만들어 볼거리와 편의시설 등을 두루 갖췄습니다.

축제 기간에는 축하공연과 군민과 관광객이 주인공인 백일홍 가요제, 창녕군 직장인 밴드 공연, 가족사랑 건강걷기 대회 등도 열립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