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송수관로 파손, 수돗물 공급중단 예정

오늘(20) 오후 4시 쯤
경남 창원시 팔용동의 한 대형마트
앞 사거리에서 7백 밀리미터 상수도 송수관이 파손됐습니다.

창원시는 이번 파손으로
내일 새벽 6시까지
창원시 성산구와 의창구 일대
수만 가구와 상가에 수돗물 공급이
중단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사고는 송수관의 밸브를 설치하는 과정에서 실수로 관로가 파손되면서 일어난것으로 보입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