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국제영화제 의전차량에 제네시스…G70 등 80대 지원

현대기아차 제네시스 브랜드가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BIFF)를 공식 후원합니다.

BIFF 사무국은 지난 21일 하남 제네시스 스튜디오에서 현대기아차와 부산국제영화제 지원 협약식을 열었다고 22일 밝혔습니다.

협약에 따라 현대기아차 측은 부산국제영화제 기간에 제네시스 세단 풀 라인업인 EQ900, G80, G70 등 모두 80대를 지원합니다.

지원 차량은 개·폐막식을 비롯해 공식 행사에 참석하는 영화계 주요 관계자들의 의전 차량으로 사용됩니다.

기자회견장, 프레스 서비스 공간인 두레라움홀에는 최근 출시한 중형 럭셔리 세단 G70을 전시하는 제네시스 라운지가 운영됩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