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보이스피싱 현금인출책 실형 선고

보이스피싱 조직의 현금인출책으로 일한 2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부산지방법원 형사3단독 윤희찬 부장판사는 보이스피싱 조직으로부터 현금 인출책으로 일하면 인출금액의 5%를 주겠다는 제안을 받고 3차례에 걸쳐 천9백만원을 인출해 송금한 혐의로 기소된 21살 A씨에게 징역 10개월을 선고했습니다.

재판부는 보이스 피싱을 근절하기 위해 엄하게 처벌한다며 실형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