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식의 세계화…부산국제음식박람회 12일 개막

우리나라 고유의 맛과 멋을 세계에 알리기 위한 2017 부산국제음식박람회가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부산 해운대 벡스코(BEXCO)에서 열립니다.

올해로 14회째를 맞는 이번 박람회는 “건강한 음식, 새로운 맛과 멋의 향연”을 주제로 각종 테마 전시와 특별 프로그램, 조리경연대회, 푸드스트리트 특별할인 페스티벌, 해외 특별전 등으로 꾸며집니다.

테마 전시로는 부산향토음식전시, 부산을 담다-도예작가전, 생선회 전시, 세계 음식전, 대한민국 명장 서정희와 함께하는 즉석 수타 퍼포먼스 등이 마련되며 특별 프로그램으로 알 배추김치 만들기 체험을 합니다.

유럽 및 러시아 음식 쿠킹 클래스가 열려 이색적인 외국 음식을 직접 만들고 체험하는 기회도 주어질 예정입니다.

한일 문화교류 행사로 열리는 “규슈 페스티벌 in 부산”에는 일본 미슐랭 레스토랑 “모지쇼”의 오너 쉐프인 히데키 간도우의 스테이크 쿠킹 클래스와 일본 장인의 대형참치 해체 쇼가 열려 관람객들의 관심을 끕니다.

행사에는 후쿠오카, 나가사키, 가고시마, 오이타, 구마모토, 미야자키, 사가, 오키나와 등 규슈 8개 도시가 참가해 라면, 스시, 카레우동 등 대표 먹거리를 선보입니다.

박람회와 함께 조리경연대회(학생부, 일반부), 청미 약선 요리대회, 부산 우수식품 요리 경연대회 등이 열려 다채로운 요리의 향연을 펼칩니다.

올해 음식박람회에는 한국외식업중앙회부산지회 소속의 2만7천여 회원 업소와 일반시민 등 5만여 명의 관람객이 참석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박람회 공식 홈페이지(www.bife.kr)에서 사전등록한 뒤 참가하면 입장료 3천원을 면제받을 수 있습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