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제38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 열려

제38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이
오늘(16) 오전 부산 민주공원에서
열립니다.

이번 기념식에서는 유신시대를
종식시킨 부마민주항쟁의 뜻을
기리고 부마민주항쟁 당시 사망자로
처음 확인된 故 유치준 씨 유족도
참석해 진상규명을 촉구할 예정입니다.

한편 올해 민주시민상 수상자로는
우리겨레하나되기 부산운동본부와
김봉대 한국원폭2세 환우회 고문이
선정돼 시상식도 함께 거행됩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