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국감서 부산국제영화제 독립성 공방

조회수822의견0

오늘(24일) 열린 국회 안전행정위원회의 부산시 국정감사에서
부산국제영화제의 독립성을 놓고
여야 의원과 서병수 부산시장간의
공방이 벌어졌습니다.

민주당 의원들은 박근혜 정부의
청와대 자료를 보면, 청와대와 부산시가 영화제에 대해 부당한 압력을
행사한 증거가 나온다며 서 시장의
사과를 촉구했습니다.

이에 대해 서병수 시장은 중앙정부의 조치와 부산시 조치를 혼동해 지적하는 것은 받아들일 수 없다며
반박했습니다.

또 해운대 엘시티 비리와 관련해 여당의원들은,단순한 토착비리를 넘어선 권력형 비리라며 특검 도입을 촉구했습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