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소식] 지역문제 논의하는 민관합동 워크숍 열려

울산시는 25일 문수컨벤션에서 시교육청, 지방경찰청 간부 공무원,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임원, 시민단체 대표 등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민·관 합동 워크숍을 열었습니다.

워크숍은 지역의 문제를 함께 고민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며, 민·관 협업 사례에 대한 고찰을 통해 상호 협력의 로컬 거버넌스를 구축하기 위해 기획됐습니다.

또 지역에서 봉사나 공익활동에 참여하는 단체의 특징 등을 소개해 민관, 민민이 소통하고 협업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습니다.

워크숍은 개회식, 특강, 협업 우수사례 발표 등으로 진행됐습니다.

김기현 시장은 “강한 경제, 글로벌 창조융합 도시로의 도약”을 주제로 시정을 설명했습니다.

장광수 울산정보산업진흥원장은 “4차 산업혁명시대 지역의 미래”, 김정은 강사는 “소통 리더십”이라는 주제로 각각 특강했습니다.

민관 협업 우수사례는 소방본부의 심정지환자 전문대응팀 “코드블루” 운영사례와 한국동서발전의 4차 산업혁명 선도기업 혁신사례 등이 소개됐습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