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임직원, 부산에서 집 수리 봉사활동

롯데건설은 26일 부산 경남 지역 현장의 롯데건설 임직원 20여명이 부산 남구 문현동과 우암동 일대를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꿈과 희망을 주는 러브하우스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롯데건설 임직원 20여명은 이날 부산 남구청이 추천한 4개 세대를 방문해 외부 누수, 내부 단열 및 도배, 바닥 장판, 주방 싱크대 공사 등 세대 내 노후시설을 보수하거나 교체하는 작업을 했습니다.

롯데건설은 2016년 4월 부산 남구청과 봉사활동 협약을 맺고 기초생활수급자 등 주거환경이 열악한 곳을 찾아가 집수리 봉사활동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이날 롯데건설은 각 세대에 가스레인지, 세탁기, 밥솥 등 지원물품도 전달했습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