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시선(그림자 행복..골동품 행복..)

짧은 행복론을 적었다는 아인슈타인의 메모가 오늘 경매에서 17억이 넘는 금액에 낙찰됐습니다.

비밀에 붙여진 이 낙찰자,
무슨 생각으로 17억을 던졌을까요?

행복을 풀어 낼 어떤 대단한 비밀공식 때문이었을까요?

하지만 그 메모 내용은 이미 공개됐고,

그렇다면 이 낙찰자는 아인슈타인의 유명세를 등에 업은 골동품을 산 것이 됩니다.

정작 17억을 던지고도 그 메모에 담긴 행복의 의미는 들춰 봤을지조차 궁금합니다.

행복론의 메모는 이렇습니다.

“끊임없는 불안에 묶인채 성공을 쫓는 것보다, 조용하고 소박한 삶이 더 많은 기쁨을 가져다 준다”

17억의 가치는 낙찰자가 아니라 이 메모를 이해한 사람들의 것입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