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양정모,자갈치아지매 등 부산 성화 주자 확정

자갈치아지매와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양정모씨 등이 평창 올림픽을 밝힐
성화의 부산 주자로 나섭니다.

부산시는 오는 4일부터 6일까지
147km 부산 구간을 달리게 될
성화봉송 주자 405명을 확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성화 주자에는 광복 이후 한국에 첫 올림픽 금메달을 안긴 레슬링 양정모 선수와 자갈치 아지매 이영림씨,
그리고 지난해 태풍 차바때
광안리해수욕장을 두 딸과 청소해
주목을 받은 디아나 루퍼트씨 등이
포함돼 있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