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천종호 판사 영산법률문화상 수상

호통 판사로 유명한 부산가정법원
천종호 판사가 현직 법관 가운데
처음으로 제 12회 영산법률문화상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천 판사는 지난 2013년
소년범 재판의 이야기를 담은
‘아니야 우리가 미안하다’ 와
지난 2015년 ‘이 아이들에게도
아버지가 필요합니다’라는 책을
출간해 인세 전액을 기부하는 등
비행 청소년 선도에 앞장 선 공로를
인정받았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