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 액셀러레이터와 지방벤처에 공동투자

기술보증기금은 블루포인트파트너스, 선보엔젤파트너스 등 액셀러레이터와 지방 우수 벤처기업에 공동으로 투자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했다고 17일 밝혔습니다.

이번 협약으로 기보와 액셀러레이터는 상대적으로 투자에서 소외된 지방 소재 우수 벤처기업을 발굴해 공동 투자하게 됩니다.

블루포인트는 대전 대덕 특구에 본사를 둔 액셀러레이터로 2014년 설립 이후 지금까지 벤처기업 50곳에 투자하고 있습니다.

선보엔젤은 지난해 3월 설립된 동남권 대표 액셀러레이터로 23개사에 투자하고 있습니다.

기보는 이들 액셀러레이터와 함께 벤처기업에 대한 투자를 활성화할 방침입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