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동구, 내년 예산안 2천559억…남목복지관 건립 등 투자

울산시 동구는 2018년도 당초예산으로 올해보다 206억원 증가한 2천559억원을 편성했다고 17일 밝혔습니다.

이중 일반회계는 2천516억원이며, 특별회계는 43억원입니다.

주요 세입 예산으로는 지방세와 세외수입이 538억원, 국·시비 보조금과 조정 교부금 등이 2천21억원입니다.

내년도 주요 투자 사업으로는 남목복지회관 건립 45억원, 방어진항 재생 사업 35억원, 동울산시장 지하주차장 조성 20억원, 붕괴위험지역 정비 15억원 등입니다.

동구 관계자는 “건전 재정의 틀 안에서 살기 좋은 도시 환경을 조성하는 데 중점을 두고 예산을 편성했다”고 말했습니다.

당초예산 편성안은 이날부터 다음 달 21일까지 열리는 동구의회 정례회를 통해 심의·의결됩니다.[보도정보센터]

작성자없음  
  • 작성자없음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