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롯데, 구단 MVP로 손승락 선정

롯데 자이언츠가
2017 시즌 구단 MVP로,
리그 세이브 상을 차지한
손승락 선수를 선정해 시상했습니다.

손승락은 올 시즌 61경기에 출전해
62이닝 1승 3패 37세이브, 평균자책
2.18로 리그 세이브 1위를 기록했으며
구단 측은 팀을 위해 몸을 아끼지
않는 투혼으로 후반기 반등을
이끌었다고 밝혔습니다.

우수 선수상은 이대호 선수와
박세웅 선수를 뽑았고, 재활을
끝내고 8년만에 마운드에 복귀한
조정훈 선수는 재기상을, 배장호
선수와 김동한 선수에게는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