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경남여고생, 심폐소생술로 60대 구조

18살 여고생이 목욕탕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60대를 심폐소생술로
구했습니다.

마산여고 2학년 손지은 양은
지난 30일 오전 11시 쯤
경남 창원 북면의 한 목욕탕에서
쓰러진 60대 여성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구조했습니다.

강소라 기자
  • 강소라 기자
  • so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