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아이 날씨 1월11일(목)

(메인)
오늘 동장군의 기세에 춥다는 말이 절도 나오는 하루였습니다. 경남지역 곳곳으로 한파특보가 확대된 상태인데요, 기온은 오늘 밤새 더 떨어지면서 이번 한파는 내일 출근길에 절정에 달하겠습니다. 장갑이나 목도리로 보온에 각별히 신경쓰셔야겠습니다.

(구름)
한파에 폭설까지 겹친 서해안지역에서는 내일 오전까지 눈이 더 이어지겠습니다.

(전국)
찬바람이 강하게 부는 가운데 부산을 비롯한 동해안지역에는 건조특보가 발효중입니다. 화재 예방에 각별히 유의하셔야겠습니다.

(서부경남)
경남 지역 내일 아침기온은 오늘보다 더 낮겠습니다. 거창 영하 14도, 진주 영하 12도가 예상됩니다.

(중부경남)
한 낮 추위도 계속되겠는데요, 낮 최고 창원 0도, 거제 1도선에 머물겠습니다.

(부산권)
부산의 아침기온은 영하 9도로 오늘보다 2,3도 가량 낮겠고, 한 낮 기온은 1도가 예상됩니다.

(해상예보)
바다의 물결은 풍랑특보가 내려진가운데 동해남부 먼바다를 중심으로 최고 4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중기예보)
이번 강추위는 모레 아침까지 이어지겠는데요, 이후로는 기온이 조금씩 오름세를 보이다가 다음주 중반에는 한차례 겨울비 소식 들어있습니다.

조문경 리포터
  • 조문경 리포터
  • choregina@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