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조선사 수주 가이드라인 완화

정부가 조선사의 수주 가이드라인을
대폭 완화합니다.

정부의 이번 조치로
생산 원가 이하로 입찰가를 내는
적자 수주가 부분적으로 허용돼
금융권의 보증 기준도 한결
완화될 전망입니다.

또 액화천연가스 LNG선이나 부유식 LNG 설비, 초대형 컨테이너선등
전략 선종을 수주할 때에도
수주 적정성 기준이 완화됩니다.

정부의 이번 조치는
경쟁 국가들의 저가공세 속에
금융권 보증을 얻지 못한 조선사들의 수주를 돕기 위한 것입니다.

길재섭 기자
  • 길재섭 기자
  • jskil@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