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테니스엘보

{앵커: -테니스 엘보라는 질환이 있습니다. 팔꿈치를 무리하게 썼을 때 문제가 되는건데요.

이름과는 다르게 주부 환자가 많아서
‘주부 엘보’라는 별명도 있다고 합니다. 건강365에서 자세하게 알아봅니다. }

{리포트}
한국 테니스의 역사를 새로 쓴 정현 선수!

덕분에 테니스 인기도 덩달아 올랐죠.

이 테니스 선수들이 잘 걸린다고 해서 이름 붙여진 질환이 있습니다.

바로 테니스 엘보인데요.

하지만 테니스를 한 번도 안 쳐본 분들에게도 흔합니다.

{강명수 부산본병원 정형외과 과장 / 고신대의대 정형외과 전문의, 대한정형외과학회 정회원 }

대개 건의 과사용에 그 원인이 있습니다.

컴퓨터 작업을 오래 하는 사람, 손가락과 손목을 많이 사용하는 사람, 요리사, 목수 등의 직업군에서 자주 발생하기도 하고, 최근에는 집안일, 손빨래 등을 하는 가정주부들에게도 많이 생기기 때문에 주부 엘보라는 별명도 가지고 있습니다.

이 질환은 골프엘보와도 비교됩니다.

테니스엘보는 팔꿈치 바깥쪽 근육에.

골프엘보는 안쪽 근육에 문제가 생긴건데요.

엘보 환자 열명 중 7명 정도는 사오십대 중년층이었습니다.

주전자 손잡이를 들고 있거나 위로 무거운 물체를 들 때, 들어올리기가 힘들면서 통증이 심합니다.

팔꿈치 관절의 바깥쪽이 아프게 되고요.

손가락으로 누르면 몹시 아픈 것이 특징입니다.

흔히 걸레를 짤 수 없다고 호소하기도 하죠.

증세가 심해지면 한쪽 손을 거의 못 쓰고, 집안일은 물론 젓가락질이나 양치질을 하는 것조차 힘들며 특히 야간에 통증이 심하게 됩니다.

이런 증상을 무시하고 계속 무리하면 손아귀 힘이 약해지고 팔 힘이 빠집니다.

결국은 세수를 하는 것도 힘들어지는데요.

테니스엘보는 대부분의 경우 비수술적인 방법으로 많은 호전을 기대할 수 있는데요.

주로 약물치료, 주사요법, 물리치료 등을 실시하기도 합니다.

스테로이드 주사를 너무 자주 맞으시면 부작용이 생길 수 있습니다.

테니스 엘보는 재발이 잘 되는 편입니다.

평소에 팔꿈치 주변 근육을 튼튼하게 하는 게 좋은데요.

팔꿈치를 너무 안 쓰는 것도 문제가 됩니다.

특히 조심한다고 해도 직업상, 가정형편상 일을 계속 하거나 팔을 사용해야 하기 때문에 난처한 경우가 많습니다.

때문에 최대한 조절을 잘 하시면서 팔을 사용하고, 과도한 운동은 피하되 기본 근력을 강화시키는 운동은 해주셔야 합니다.

테니스 엘보는 증상이 비슷한 손목터널증후군이나 목 디스크와 헷갈리기 쉬운데요.

손목터널증후군은 테니스 엘보보다 아랫부분의 팔이 아프다고 합니다. 건강365였습니다.

이아영 구성작가
  • 이아영 구성작가
  • yyy@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