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ml5 Player로 보기 jwplayer로 보기
전체화면보기


※ HTML5 PLAY는 Internet Explorer 11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 Internet Explorer 10 이하의 웹 브라우져를 사용하실 경우 FLASH PLAY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FLASH PLAY로 동영상이 보이지 않을 경우 FLASH PLAYER를 최신버전으로 업그레이드 해 주시기 바랍니다.

평창올림픽 개막,현장 관람 추위조심하세요!

조회수704의견0

{앵커:이번주 금요일
평창 동계올림픽이 그 막을 올립니다.

부산경남에서도 역사적인 현장을
보러가실 분들 적지 않으실텐데요,
가장 먼저 신경써야할 것은 바로
추위에 대비한 건강관리입니다.

표중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43살 장효종씨는 오는 18일 평창 동계올림픽을 보러 가족과 함께 현장을
찾을 예정입니다.

쇼트트랙이나 피겨스케이팅은 못 보지만 평소 재미있게 봤던 남자 컬링
경기를 예매해뒀습니다.

두 아들에게 이번 평창올림픽을
꼭 보여주고 싶어서입니다.

{장효종/부산 광안동/아들을 데리고 가면 저희 아이에게 정말 아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올림픽,
그 올림픽에 대해서도 알게 되고 우리나라에 대한 자부심도 생기고 꿈과 희망을 더 펼칠 수
있을 것 같아서 가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런 평창올림픽 관람에 잊지 말아야할 것이 바로 추위입니다. 야외는 물론이고 실내라고
하더라도 얼음위에서 펼쳐지는 만큼 기온은 영하일수 밖에 없습니다.

때문에 방한복은 기본이고 피부노출을 막기 위한 목도리와 마스크 등도
필수입니다.

중간중간 몸을 풀어주고 특히
수분섭취를 충분히 해야합니다.

만성질환자나 아이, 노약자의 경우 저체온증에 신경을 써야 합니다.

{김양원/부산 ㅇ병원 응급의학과 전문의/특히 어린이라든지 노약자, 기존에 만성질환을 가진
분들은 체온유지기능이 떨어져 있기 때문에 저체온증에 빠질 위험이 높습니다. }

특히 음주나 흡연은 체감온도 영하 20도의 혹한속에 저체온증상을 더 악화시킬 수 있어 현장 관람중에는
자제하는 것이 좋습니다.

KNN 표중규입니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