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전신주 전선 끊어져 화재, 90분 정전

어제(8) 오후 3시쯤
부산 기장군 정관읍 산업단지
도로변에 설치된 전신주 전선이
끊어져 불꽃이 튀면서 불이났습니다.

이 불로 잡풀 600제곱미터 가량을
태우고 20분만에 꺼졌으며 공장
2곳에는 90분동안 정전이 발생했습니다.

경찰은 전신주 꼭대기에 있는
낙뢰 방지선이 절단되면서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의견쓰기